모든 게시글

나준상입니다. 오늘은 할 주제가 마땅히 없어서 이야기를 해보다가 저번에 경험을 해본 요리에 관해 관심을 갖게 되었습니다. 그래서 이 기관에서 반짝매점을 빌려 다른 단체에 기부...

문지오입니다.오늘은 저희가 가야할 방향과 주제를 정하려고 만났습니다. 저희가 얘기해본 결과 요리를 해보자 하였고 반짝매점을 빌려 저희가 번 수익금을 도움이 필요한 단체에게 기...

오규식입니다. 오늘 저희가 주제를 정하러 모였는데 반짝매점을 열자는 의견이 나왔습니다. 이 주제에 모두 동의를 해서 반짝매점을 열기로 결정하였습니다. 저희는 음식을 만들어 그...